글 읽기

찬양/Praise

 

주 안에 거하라

"너희가 내 안에 거하고 내 말이 너희 안에 거하면 무엇이든지 원하는 대로 구하라 그리하면 이루리라" (요 15:7)


기도의 가장 중요한 비결이 이 말씀에 담겨 있다. 제한이 없는 능력의 기도, 우리가 기도하는 바 그것을 얻는 기도의 두 가지 조건이 이 말씀에 나타나 있다.  


첫째 조건은 “너희가 내 안에 거하면”이다. 그러면 예수님 안에 거한다는 것은 무엇인가? 예수님은 자신은 포도나무, 제자들은 포도나무의 가지라고 비유하며 말씀하셨다. 어떤 가지들은 포도나무와 살아 있는 연합을 이루어 나무의 생명이 끊임없이 그 가지들 안으로 흘러 들어온다. 이들은 결코 나무와 떨어진 독립적인 삶을 살지 않는다. 이들 안에 있는 모든 것은 나무의 생명력의 결과인 것이다. 그들의 싹, 나뭇잎, 꽃, 열매는 그들 자신의 것이 아니라 모두 포도나무의 것이다. 반면, 어떤 가지들은 포도나무와 완전히 떨어져 존재함으로 나무의 생명이 그들 안으로 들어오지 못한다.  


예수님 안에 거한다는 것은 가지가 포도나무에 거하는 것처럼 성도가 자신의 모든 독립적인 삶을 부인하는 것이다. 즉  우리 스스로 생각하고 느끼고 결정하지 않고, 예수님이 우리 안에서 생각하고 느끼시고 결정하시도록 끊임없이 예수님을 바라보고 그분에게 의존하는 것이다. 즉 예수님으로부터 독립된 모든 삶을 부인하고 예수님의 삶이 우리 안으로 흘러 들어와 우리를 통하여 예수님이 사시도록 끊임없이 예수님을 바라보고 그분만을 의지하는 것이다.


우리가 이렇게 기도하면 우리의 기도는 하나님께 구하는 바로 그것을 얻게 될 것이다. 왜냐하면 우리의 소원이 우리 자신의 것이 아닌 예수님의 소원이 될 것이며, 우리의 기도는 우리 자신의 것이 아닌  예수님의 기도, 즉 우리 안에서 예수님이 기도하시는 것이 될 것이기 때문이다. 이러한 기도는 항상 하나님의 뜻과 일치할 것이고, 하나님은 항상 예수님의 기도를 들으시기 때문이다. 우리가 기도에 실패하는 것은 예수님이 우리를 통하여 기도해 주시도록 예수님을 바라보는 대신, 하나님의 뜻이 아닌 우리 자신의 소원과 뜻을 따라 기도하기 때문이다.


기도할 때 예수님 안에 거해야 한다는 말, 즉 스스로 기도하기 보다는 자신을 통하여 예수님이 기도해 주시도록 예수님을 바라본다는 것은 “성령 안에서” 기도한다는 말과 같은 말이다. 우리가 예수님 안에 거할 때 우리의 생각과 감정과 의지는 주님 자신의 것이 될 것이다.

 

 

 

 

 

 


© Copyright 2009 Canadian Rockies Baptist Church All rights reserved.
February 6, 2014 12:35 PM

15839 94th Ave. Surrey BC V4N3B8 Canada
전화 604-957-3332, 778-384-2248
Webmaster